32지구 역사

국제존타는 1965년에 당시 Fulbright 장학생으로 미국에 유학하던 김태숙 존션에 의하여 한국에 소개 되었다. 첫 번째 클럽은 19명의 발기인으로 준비과정을 거쳐 창립회원 33명으로 서울 I클럽이 1966년 5월에 창립되었다. 초대회장으로 이메리존션께서 봉사하셨다.

  • 1966~1990 까지 한국존타는 District 17 (홍콩, 필리핀, 태국, 인도, 일본, 대만, 한국)에 속하였다.
  • 1966~1976 이매리 한국지역회장을 역임
  • 1988~1990 Joanne Lee (서울 I 클럽) District 17 총재 역임

아시아지역 존타클럽이 늘면서 1990년 17지구는 3개 지구로 나뉘어지고 한국은 26지구 3지역으로 구분되었다.

  • 17지구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 25지구 (방글라데시, 인도, 싱가폴, 스리랑카)
  • 26지구 (Korea, Taiwan, Japan)

1990~2006까지 한국존타가 26지구에 속해있던 동안 이운경총재 (1992~1994), 이연숙 총재 (2000~2001)께서 지구 총재로 봉사하셨으며 1993년 한국 서울롯데호텔에서 District Conference (지구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하였다.

2006년에 다시 26지구를 3개의 지구로 나누어 26지구(일본), 31지구(대만), 32지구(한국)으로 분할되었다.

2006년 6월, 한국은 District 32가 되고 3 Area (1지역: 서울, 수도권, 2지역: 부산, 대구 경상남북도, 3지역: 대전, 충청도, 전라남북도)를 포함하며 발족됨.

2006년부터 32지구의 총재로 김인규 총재(2006~2008), 박동순 총재(2008~2010), 이영애 총재(2010~2012),
유은옥 총재(2012~2014), 장향의총재(2014~ )께서 봉사하고 계시다.

32지구 창립이후 다음과 같이 4번의 지구대회를 개최하였다.

1차 지구대회 : 2007. 10. 27~28, 서울 롯데호텔
주제: The 21st Century and Zonta International (21세기와 국제존타)
Empowerment of Girl Child through Zonta (존타를 통한 소녀아동 역량강화)

2차 지구대회 : 2009. 9. 5~6, 부산 파라다이스호텔
주제: Green Growth (녹색성장)
Zonta International and Climate Change (기후변화와 국제존타)

3차 지구대회 : 2011. 9. 2~3, 서울 롯데호텔
주제: Women’s Right in an Era of Biomedical Science and Technology
(첨단시대의 여성인권)

4차 지구대회 : 2013. 10. 26~27, 서울 코엑스 인터콘티넨탈 호텔
주제: Ending Violence against Women and Girls
(가정폭력, 성폭력, 성매매 현황과 개선과제)

5차 지구대회 : 2015.10.24, 서울 롯데 호텔
주제: The Current Status of North Korean Women Defectors
(북한이탈여성의 현주소)

2016년 9월 현재 32지구는 3개의 Area와 22클럽으로 구성되어있다. 그동안 여성의 지위향상을 위하여 함께 봉사활동을 하다가 해체된 클럽이 5개 있는데 다음과 같다.

클럽이름 설립날짜 해체날짜
강남 2001.5.27 2010.6.4
경주 2000.5.28 2010.7.23
제주 2005.5.28 2013.6.1
대전III 2002.5.4 2009.5.13
전북 2005.5.28 2009.9